게시판

  • 공지사항
  • 법전원News
  • 실습/취업
  • 법전원칼럼
  • 자료실
  • 법조윤리/변호사시험 기출문제
  • 포토갤러리

법전원칼럼

HOME게시판 법전원칼럼
법전원칼럼 게시글의 상세 화면
[기고] 통상임금 판결, 기업 현실과 취약계층도 고려해야(이승길 교수)
작성자 교학팀 등록일 2017-08-24 조회수 133

[아주대학교 홈페이지 아주인 칼럼 바로가기]


상식적인 법은 사회 혼란을 해결하고, 조화와 복지를 도모하기 위해 필요한 사회적 규범이다. 이러한 법의 이념은 정의, 합목적성, 법적 안정성에 있다. 그런데 최근 이러한 법의 이념적 가치가 통상임금 건에서 크게 동요하고 있다.

최근의 통상임금 소송은 핵폭탄급이다. 2013년 12월 18일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갑을오토텍 사건에서 정기상여금을 통상임금에 포함시켰다. 단, 노사합의 효력에 관한 추가 법정수당 청구가 신의칙(信義則)에 위배돼 통상임금을 확대하는 청구를 제한하는 판단 기준을 최초로 선고했다. 산업 현장에서 노사합의와 관행을 최대한 존중해 통상임금 산정과 관련된 분쟁의 소지를 없애고자 했다.


<하략>


2017년 8월 24일 동아일보 해당기사 바로가기

법전원칼럼 게시판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 [기고] 세월호 특별법은 당위다(오동석 교수)
다음 [칼럼]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군 개혁 (오동석교수)
  • 목록 인쇄[새창열림]

빠른 이동 메뉴

퀵메뉴

  • 중앙도서관
  • E-클래스
  • Portal
  • 학사정보
  • 장학정보
  • 취업정보
  • 헬프데스크
글자화면확대화면축소top
아주대학교
  • 우)16499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월드컵로 206 아주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대표전화:031-219-1667
  • COPTRIGHT(C)2013 Collage of Information and Technology. All Right Reserved.
  • 담당자에게 메일 보내기[새창열림]